이효리母 "정재형? 무명가수시구나"

박혜경 인턴기자 / 입력 : 2011.09.01 07:09 / 조회 : 783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황금어장' 방송화면 캡처
'대세' 정재형도 스타 이효리 앞에선 무명가수에 불과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200회 특집에는 이적과 정재형, 존박이 출연해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적은 '예능대세'로 자리매김한 정재형에 대해 "16년을 같이 다니면서 사인해달라거나 불편한 일들이 없었는데 요즘엔 같이 밖에 못 나갈 정도로 대세가 됐다. 벼락 스타가 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적은 "몇 달 전 대학가요제에 갔는데 이효리가 사회를 봤다. 대기실에 이효리 부모님이 오셔서 이효리가 직접 정재형을 인사시켰는데 누구시냐고 물어봤다"라고 일화를 공개했다.

이어 "가수 정재형이라고 소개했더니 '아, 무명가수시구나'라고 하셨다. 그게 불과 몇 달 전이다"라고 폭로해 한바탕 웃음을 안겼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