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빅뱅 EMA 韓최초 수상..팬들에 무한 감사"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1.11.07 08:45 / 조회 : 3809
  • 글자크기조절
image


5인 남자 아이돌그룹 빅뱅이 국내 가수 최초로 '2011 MTV 유럽 뮤직 어워즈'(이하 '2011 MTV EMA')에서 수상한 가운데 멤버 승리가 소감을 전했다.

빅뱅은 6일 오후(현지시간) 영국 북아일랜드 수도 벨파스트에서 열린 '2011 MTV EMA' 에서 '월드와이드 액트' 부문 최종 우승자가 돼는 영예를 안았다.

승리는 이날 수상 직후 자신의 미투데이를 통해 현장에서 기쁜 마음을 직접 전했다.

그는 "사랑하는 팬 여러분. 빅뱅이 북아일랜드 벨파스트에서 열리고 있는 MTV EMA 월드와이드액트 상을 수상했습니다"라며 "너무 기쁜 마음에 현장에서 글 올립니다. 사랑하고 감사합니다"라고 기쁜 소식을 전해왔다.

빅뱅 멤버들 역시 "V.I.P(빅뱅 팬클럽 이름)에 감사드리고 이번 계기를 통해서 한국음악과 빅뱅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빅뱅은 '월드와이드 액트' 부문에서 에서 유럽대표 레나, 북미대표 브리트니 스피어스, 아프리카·인도·중동대표 압델파타, 남미대표 리스타트 등과 경쟁을 벌였다.

'월드와이드 액트상'은 'MTV EMA'가 세계 각 지역의 음악과 그 다양성을 지구촌에 곳곳에 전파하기 위해 올해 처음 제정한 상으로, 빅뱅이 그 첫 번째 수상자가 됐다.

앞서 빅뱅은 이번 시상식을 통해 중화권 스타 주걸륜 및 일본의 이그자일 등을 제치고 아시아 태평양 지역을 대표하는 가수에 선정되면서 전 세계 유명 가수들과 함께 큰 관심을 받게 됐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