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말' 조우리, 이원근에게 차이고 '충격'

배정미 인턴기자 / 입력 : 2013.04.16 20:10 / 조회 : 695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KBS 2TV '일말의 순정' 방송 캡쳐>


조우리가 이원근에게 차인 후 충격을 받고 색다른 모습을 보였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말의 순정'(극본 최수영 연출 권재영 강봉규 서주완)에서는 고다비(조우리 분)의 고백을 받은 최준영(이원근 분)이 거절하자 충격을 받은 다비가 반전의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다비는 준영에게 "너 내가 고백했는데 왜 대답을 안 해줘? 혹시 날 피하는 거야?"라고 물었다.

이에 준영은 다비와 가까이 있기 싫다는 듯 자꾸 주위를 피했고 결국 "야 우리 그냥 평소처럼 지내자"라며 거절의 의사를 보였다.

충격을 받은 다비는 다음날 평소처럼 꾸미지도 않고 체육복 차림에 신경질을 부리는 색다른 모습을 보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