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5일 시무식으로 2017년 공식일정 시작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7.01.05 14:02 / 조회 : 1217
  • 글자크기조절
image


포항스틸러스가 시무식으로 2017년 공식일정을 시작했다.

포항은 5일 오전 송라 클럽하우스에서 최순호 감독을 비롯한 선수단과 사무국 전원이 참석해 시무식을 진행했다.

포항스틸러스 신영권 사장은 “최순호 감독의 지도 아래 하나 된 팀, 좋은 팀을 만드는 한 해가 됐으면 한다. 모든 선수가 부상 없이 시즌을 완주하길 바란다”는 덕담과 함께 "포항시민과 함께하는 스틸러스가 되자”고 인사말을 건넸다.

이에 최순호 감독은 “팀을 이끌고 전쟁터에 나가는 장수로서 ‘파부침선’(솥을 깨뜨려 다시 밥을 짓지 아니하며 배를 가라앉혀 강을 건너 돌아가지 아니한다. 죽을 각오로 싸움에 임함)의 마음으로 시즌에 임하겠다”고 화답했다.

참석자 전원은 함께 파이팅을 외친 후 서로 악수와 격려를 나누며 시무식을 종료했다.

송라 클럽하우스에서 훈련을 시작한 포항스틸러스 선수단은 오는 10일 저녁 8시 35분 김해 공항에서 KE661편으로 출국, 태국 방콕에서 2017 시즌을 위한 본격적인 담금질에 돌입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