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나고 싶어해" 진태현♥박시은, 유산 겪은 후 간 섬

진태현, 둘째 유산 아픔 후 근황 "♥박시은 떠나고 싶어해" [스타IN★]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09.06 17:43 / 조회 : 3937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진태현 인스타그램
배우 진태현이 둘째 유산의 아픔을 겪은 아내 박시은과 제주로 떠난 근황을 밝혔다.

진태현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내가 떠나고 싶어해 지난주부터 제주에 내려와 있습니다. 시간이 좀 걸려도 아내가 이제 돌아가자 할 때까지 쉬었다가 회복하고 돌아갈 예정입니다. 저희 아내에겐 몸과 맘의 쉼이 너무 필요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푸른 하늘과 바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진태현은 "개강한 우리 큰 딸도 엄마 아빠와 추석을 함께 한다고 곧 내려옵니다. 앞으로 저희 부부 일도 해야하고 일상으로 복귀하기 위해 회복만 생각하고 웃고 울고 올라가겠습니다. 우리 부부가 늘 함께하고 있으니 모두 걱정마세요"라고 전했다.

이어 "팬 여러분 진심으로 너무 감사합니다. 수천개의 디엠 수만개의 댓글 저희에겐 큰 위로가 됩니다. 앞으로 예쁘고 좋은 곳 우리 아내가 웃을 수 있는 곳 많이 알려주세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진태현과 박시은은 2015년 결혼했다. 이후 신혼여행으로 떠난 제주 보육원에서 인연을 맺은 대학생 딸 박다비다를 2019년 입양했다. 또한 이들 부부는 최근 출산 20일을 앞두고 아이를 유산했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