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늑대사냥', 히든 캐릭터 알파 탄생 비하인드..최귀화, 15kg 감량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2.09.29 10:08 / 조회 : 948
  • 글자크기조절
image
서인국 장동윤 주연 영화 '늑대사냥'의 히든 캐릭터 알파 탄생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29일 TCO㈜더콘텐츠온은 '늑대사냥' 화제의 캐릭터 알파 탄생 비하인드가 담긴 '프로젝트명 알파' 열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처음으로 알파 캐릭터를 맡은 최귀화의 모습이 담겼다. 최귀화는 "새로운 모습을 항상 추구하는 편인데 이번 역할이야말로 충족시킬 수 있겠다"라며 알파 캐릭터로 참여하게 된 계기를 전했다.

김홍선 감독은 알파의 비주얼을 위해 "실험을 당하고 난 뒤에 어떤 이미지로 변했을까"라는 고민해서부터 시작했다며 알파 비주얼의 시작점을 언급했다. 이어 날카로운 칼 같은 느낌을 원했다는 김홍선 감독의 설명과 최귀화 또한 "캐릭터를 표현하는데 마른 체형이었으면 했다"며 15kg를 감량했다는 사실을 소개했다. 최귀화는 알파 캐릭터라는 특수한 외형을 위해 매 촬영 전 다섯시간 동안 분장 받으며 아낌없는 열정을 보여주었다. 김홍선 감독은 "노력을 굉장히 많이 해서 만들어주셨다"며 알파 캐릭터를 위해 치열한 고민과 노력을 기울인 최귀화에 대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처럼 히든 캐릭터 알파를 포함한 영화 '늑대사냥'의 캐릭터들은 모두 김홍선 감독과 배우들의 치열한 고민 끝에 탄생해 극강의 개성을 자랑한다.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 또한 "캐릭터 하나 하나 다 살아있다", "캐릭터들 무엇? 다 인생캐인듯", "캐릭터 다 살아있다"며 호평을 보내고 있어 영화 '늑대사냥'의 입소문이 더욱 열기를 더할 것으로 기대 된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