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방암 투병' 서정희, 뼈만 보이는 앙상한 몸매..안쓰러워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09.30 05:00 / 조회 : 87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서정희 인스타그램


배우 서정희가 유방암 투병 중 촬영한 화보를 공개했다.

서정희는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최근 한 잡지와 촬영한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 된 사진 속 서정희는 유방암 투병 중인 모습을 그대로 공개했다. 투병으로 인해 살이 빠져서 앙상하게 마른 몸매가 눈에 띄어 안쓰럽게 느껴진다.

image
/사진=서정희 인스타그램


앞서 서정희는 지난 4월 유방암 진단을 받은 쉬 수술을 했으며 항암 치료를 받고 있다.

서정희는 화보 인터뷰를 통해 "왜 제가 암이 생긴 걸까요"라고 물은 뒤 "의문과 원망이 부질없다는 사실을 빠르게 깨달았어요. 삶을 더 충실하게 살 수 있는 일종의 기회가 주어진 것이라고 생각해요"라며 긍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