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했다" 임영웅 부캐 임영광 군대 가며 남긴 편지..'뭉클'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2.10.01 09:06 / 조회 : 1938
  • 글자크기조절
image


가수 임영웅의 부캐(부캐릭터) 임영광이 군대 가기 전 남겨줬던 편지 영상이 공개돼 팬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임영광은 임영웅 Shorts 채널을 통해 공개된 '영광이가 군대 가기 전 남겨줬던 편지' 영상에서 감사와 아쉬움을 동시해 전했다.

임영광은 "건강하게 잘 키워주신 부모님 감사드리고요. 몸 조심히 잘 다녀오겠습니다"라고 인사했다.

이어 "군대가 별거 있나요"라고 말한 뒤 "하"하는 한숨과 함께 "사랑했다"고 전했다.

임영웅 부캐로 사랑받은 임영광은 전격 군입대를 선언해 팬들에게 놀라움과 아쉬움을 남긴 바 있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