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예진도 드디어 본..'공조2', 누적 관객수 608만 돌파 [★무비차트]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10.03 08:52 / 조회 : 149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공조2'


영화 '공조2 : 인터내셔날'이 4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지키며 누적 관객수 608만 명을 돌파 했다.

3일 영진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공조2 : 인터내셔날'은 지난 2일 13만 3603명의 관객을 모았다. 누적관객수는 608만 26명이다.

'공조2: 인터내셔날'은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 분)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분), 여기 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다니엘 헤니 분)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영화다.

빈틈없는 재미와 볼거리로 전 세대 관객의 취향을 저격하고 있는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은 개천절 연휴를 끼고 600만 명을 돌파하며 뜨거운 흥행세를 보여주고 있다. 이는 최근 개봉한 '정직한 후보2' , '인생은 아름다워'를 모두 넘어선 것은 물론, 개봉 이후 4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석권한 기록이다. 각종 평점도 높아 입소문 파워를 보여주고 있다.

이런 가운데 지난 2일 현빈의 아내인 손예진도 임신 중, 남편 현빈과 영화 '공조2 : 인터내셔날'을 심야 관람한 사진을 인증하며 관심을 받고 있다.

한편 '공조2: 인터내셔날'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