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승수 "30년 넘게 공황장애·불안장애·우울증..운동이 최고 치료"

이덕행 기자 / 입력 : 2022.10.05 14:43 / 조회 : 116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배우 류승수가 근황을 전했다.

류승수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황장애. 불안장애. 우울증을 30년 넘게 겪어 왔지만 결국 약물과 여러 치료 중에 가장 으뜸은 운동이다. 운동은 약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여러분 지금부터 운동 시작하시죠! 운동은 시간이 나면 하는 게 아니라 시간을 내서 하는거라고 합니다"라고 보는 이들에게도 운동을 권유했다.

image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헬스장에서 운동에 매진하고 있는 류승수의 모습이 담겨있다. 류승수는 우람한 팔뚝 근육을 과시하며 시선을 끌었다.

한편, 류승수는 지난 8월 개봉한 영화 '육사오'에 출연했다.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