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든든한 마스터' 김연자X진성, 장민호와 '미스터트롯2' 합류[공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10.06 08:18 / 조회 : 43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각 소속사


트로트의 레전드 김연자, 진성이 '미스터트롯2'에서 뭉친다.

올 겨울 방송되는 TV CHOSUN 트롯 오디션 '미스터트롯2' 측은 6일 김연자와 진성이 마스터로 합류한다고 밝혔다.

원조 K-트로트 한류스타 김연자는 1980년대부터 해외 시장에 진출해 대한민국 트로트의 맛을 알린 레전드로, 2016년 이후에는 '아모르파티'가 국내에서 대성공을 거두며 젊은 세대들에게도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특히, 지난 '미스트롯' 레전드 미션, 준결승전에 심사위원으로도 출연했던 김연자는 날카롭고 정확한 심사평은 물론 격한 감동의 눈물로 참가자들에게 따뜻한 응원을 보냈다. 그는 "나 역시 1974년 TBC '가요신인스타'라는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패티김 선생님의 '살짜기 옵서예'를 불러서 우승했다. 그래서 오디션 프로그램을 보면 꼭 내 일 같다. 열심히 하시길 바란다"라며 자신도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임을 밝혀 화제를 모았다.

김연자는 "진정한 트롯 대축제쇼에 함께 하게 되어서 기쁘다. 후배들이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주고자 한다"라며 애정 어린 합류 소감을 전했다. 존재만으로도 참가자들에게 든든한 힘이 될 그가 '미스터트롯2'에 마스터로 합류하는 만큼, 김연자표 맛깔나는 심사평에 관심이 모아진다.

트로트계 대부 진성도 다시 한 번 대세를 이어갈 후배 찾기에 나선다. 진성은 '안동역에서', '태클을 걸지마', '동전인생', '울엄마', '가지마', '님의 등불', '보릿고개'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미스터트롯' 오디션 참가자들의 선곡 리스트에서 빠지지 않는 명실상부 롤모델 1순위 가수다.

진성은 '미스트롯', '미스터트롯' 지난 시즌에서도 촌철살인 심사평과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호랑이 마스터'라 불리며 후배들의 실력을 견인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그는 신나는 무대에선 흥을 주체하지 못하고 무아지경 막춤을 선보이기도 하는 등 '반전 심사'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진성은 "전 시즌 출신의 후배들이 활약하는 모습을 보며 뿌듯함을 느낀다. 다시 한 번 함께 하게 되어 영광이고, 많은 실력파들이 몰렸다는 소식에 벌써부터 기대가 된다"며 기대감 가득한 소감을 밝혔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