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룹' 김혜수X김해숙 "'도둑들' 이후 재회, 촬영하며 희열 느껴"

이덕행 기자 / 입력 : 2022.10.07 14:55 / 조회 : 70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N
'슈룹' 김혜수와 김해숙이 재회 소감을 밝혔다.

7일 오후 tvN 새 토일드라마 '슈룹' 제작 발표회가 온라인으로 개최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연출을 맡은 김형식 감독을 비롯해 김혜수, 김해숙, 최원영, 문상민, 옥자연, 유선호가 참석했다.

김혜수와 김해숙은 영화 '도둑들' 이후 오랜만에 재회했다.

김혜수는 "선생님과의 재회에 가장 열광한게 저다. 같이 작품도 해보고 작품을 봐서 알지만 저에게는 매우 특별한 어마어마한 배우다. 누구못지 않게 열정적으로 준비하시고 잠 한 숨 안 주무신다. 실제 촬영을 할 때도 자극을 주신다. 대본상으로도 흥미로운 관계인데 선생님이 하시면서 넓어지고 풍부해진다"라고 전했다.

김해숙은 "정말 제가 그런 사람인가 생각해봤다. 저도 진심으로 똑같은 걸 느꼈다. 김혜수가 한다는 소식을 듣고 박수쳤다. 저희 둘이 붙는 장면이 많은 데 쉽지 않다. 에너지가 없으면 좋은 장면이 안나오는데 둘이 촬영을 마치면 희열을 느낀다. 배우로서 오랜만에 느끼는 것 같다"라고 화답했다.

한편, '슈룹'은 15일 오후 9시 10분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