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쪽상담소' 츄 "스트레스 받으면 폭식..먹고 토하고 반복"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10.07 22:15 / 조회 : 73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 화면
걸 그룹 이달의 소녀 멤버 츄가 스트레스로 인한 폭식을 고백했다.

츄는 7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츄는 한 달에 한 번씩 링거를 맞으러 병원을 찾았다고 했다. 츄는 "위가 고장 나서, 사실 스트레스를 받고 나서 매운 걸 한때 엄청 먹었다"고 말했다.

츄는 스트레스를 받으면 매운 음식을 먹거나 폭식을 한다고 털어놨다. 츄는 닭볶음탕 2~3인분에 떡과 당면 사리, 그리고 공기밥까지 주문해서 혼자 다 먹는다고 했다.

츄는 "스트레스를 받으면 숨이 안 쉬어질 정도로 꾸역꾸역 먹는다"며 "너무 많이 먹으니까 먹고 토하고 이런 식으로 먹었다. 스트레스를 받으니까 울렁거리면서 넘어 오더라"고 전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