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브 유진, 올해의 신인상에 눈물..뉴진스 공동 수상 [MMA2022]

최혜진 기자 / 입력 : 2022.11.26 21:24 / 조회 : 111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웨이브
아이브, 뉴진스가 'MMA2022' 올해의 신인상을 공동 수상했다.

26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MMA2022'(멜론뮤직어워드2022) 시상식이 개최됐다.

'MMA2022' 올해의 신인 부문 후보에는 걸 그룹 빌리, 아이브, 케플러, 르세라핌, 뉴진스, 엔믹스가 올랐다.

그중 아이브가 올해의 신인 수상자로 호명됐다. 멤버 가을은 팬덤인 "다이브"를 외치며 "우리 신인상 받았다. 너무 영광스럽다. 예상도 못하고 받는 거라 떨린다. 많은 응원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데뷔한 지 1년이 되는데 많은 분들이 우리와 음악을 사랑해 주셔서 감사하다. 더 열심히 하는 아이브 되겠다"고 덧붙였다.

유진은 수상의 감격을 이기지 못하고 눈물을 보였다. 다른 멤버들은 그런 유진을 달랬다. 끝으로 가을은 "마지막으로 신인상을 받으면 하고 싶은 말이 있었다"며 다 같이 열심히 하겠다는 의미를 담은 구호 "아이팅(아이브 파이팅)"을 외쳤다.

image
/사진=웨이브
뉴진스도 올해의 신인 수상자로 호명되며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멤버 민지는 "평생에 한 번 받을 수 있는 신인상을 받아 기쁘다. 큰 도움 주신 소속사 관계자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하니는 외국어로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또한 한국 팬들에게 "우리를 늘 사랑해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며 벅찬 심경을 드러냈다.

최혜진 기자 hj_6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