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구, 구씨→최강 빌런→필리핀 최초 파견 경찰로 신분 세탁 [카지노]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11.28 08:36 / 조회 : 84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카지노' 스틸컷


손석구가 필리핀 최초의 파견 경찰로 변신했다.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카지노'에서 필리핀으로 파견된 최초의 코리안 데스크 '오승훈' 역을 맡은 손석구의 캐릭터 스틸이 공개됐다.

2022년 최고 흥행작 '범죄도시2'에서 강렬한 빌런 '강해상'으로,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에서 일명 '구씨'로 치명적인 매력을 발산하며 전 국민의 마음을 사로잡은 배우 손석구가 '카지노'로 돌아온다.

'카지노'는 돈도 빽도 없이 필리핀에서 카지노의 전설이 된 남자 '차무식'(최민식 분)이 살인사건에 휘말리면서 인생의 벼랑 끝 목숨 건 최후의 베팅을 시작하게 되는 강렬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손석구는 이번 작품에서 필리핀 최초의 코리안 데스크로 임무를 시작한 파견 경찰 '오승훈' 역을 맡았다. 손석구는 낯선 환경에 홀로 놓여 적응해 나가는 평범한 직장인의 삶부터 살인사건의 진실을 파헤치며 자신의 임무를 수행해 나가는 경찰로서의 날카로운 면모까지 다채로운 얼굴을 보여줄 예정이다.

'카지노'를 연출한 강윤성 감독은 "손석구는 오승훈이라는 캐릭터를 잡는데 굉장히 큰 역할을 했다"라며 "직접 대본을 써 오기도 하고, 여러 가지 아이디어를 직접 제안했는데 그게 정말 좋았다"고 밝혔다. 손석구가 자신만의 색깔을 쏟아부어 완성한 오승훈이라는 인물이 '카지노'에서 어떤 활약을 할 지 주목된다.

한편 '카지노'는 12월 21일 디즈니+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