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꾸정' 마동석 "'범죄도시'와 다른 코미디..정경호가 다 살렸다"

건대입구=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11.28 16:13 / 조회 : 639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마동석이 28일 오후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진행된 영화 '압꾸정'(감독 임진순)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샘솟는 사업 아이디어로 입만 살아있는 압구정 토박이 대국(마동석)이 한때 실력파였던 성형외과 의사 지우(정경호)와 손잡고 K-뷰티 사업을 시작하는 내용을 담은 '압꾸정'은 오는 30일 개봉한다. /2022.11.28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마동석이 코미디 영화를 선보이게 된 소감을 말했다.

28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압꾸정'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시사회 후 진행 된 기자간담회 행사에는 마동석, 정경호, 오나라, 최병모, 오연서 임진순 감독이 참석했다.

'압꾸정'은 '범죄도시2' 제작진과 마동석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는 작품. 샘솟는 사업 아이디어로 입만 살아있는 압구정 토박이 '대국'(마동석 분)이 실력 TOP 성형외과 의사 '지우'(정경호 분)와 손잡고 K-뷰티의 시조새가 된 이야기다.

마동석은 '범죄도시2' 천만 돌파 후 후속작으로 '압꾸정'을 선보이게 됐다.

마동석은 "아주 오래 전부터 준비를 하다가 영화가 나오는 것에 대해서 기쁘게 생각한다. '압꾸정'은 '범죄도시'와 다르게 코미디 영화다. 이 영화가 캐릭터 코미디이기도 하지만 상황적 코미디라서 그런 것을 재밌게 봐주면 좋겠디"라고 밝혔다.

이어 마동석은 정경호와 코믹 케미를 묻는 질문에 "영화를 보면 알겠지만, 저는 정경호가 영화를 다 살렸다고 생각한다. 정경호와 케미는 이루 말할 수 없이 너무 좋았다고 생각한다"라며 "보시는 분들이 즐겁게 보면 좋겠다. 개인의 차이는 있겠지만 재밌어 하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압꾸정'은 11월 30일 개봉한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