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틴 비버♥헤일리, 임신설 부인 "아기 아닌 난소 낭종"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11.30 07:46 / 조회 : 89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헤일리 비버 인스타그램
팝스타 저스틴 비버 아내이자 모델 헤일리 비버(헤일리 볼드윈)가 임신설을 부인했다.

헤일리 비버는 29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24시간 후 게시물이 삭제되는 기능)를 통해 "난소에 사과만 한 크기의 낭종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자궁내막증은 없으나 난소 낭종을 몇 번 앓은 적이 있다. 아프고 쑤시고 더부룩하고 경련이 일어난다"고 설명했다.

헤일리 비버는 이와 함께 상의를 올려 살짝 부른 배를 공개했다. 여기에 "Not a baby"(아기가 아니다)라는 설명도 덧붙였다.

한편 배우 스티븐 볼드윈의 딸 헤일리 비버는 지난 2018년 저스틴 비버와 결혼했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