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채 잡고 주먹질‥효린, 비비와 격정적인 '우정'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11.30 08:14 / 조회 : 46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효린 인스타그램
가수 효린과 비비가 격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효린은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알고 보면 참 아끼는 사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효린이 비비의 머리채를 잡고, 비비는 그런 효린에게 주먹질을 하려는 듯한 제스처를 취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은 잔뜩 화가 난 듯 인상을 쓴 표정도 짓고 있다.

하지만 이는 모두 연출된 것으로, 효린은 비비를 "아낀다"고 표현해 남다른 우정을 과시했다.

한편 두 사람은 이날 일본 교세라 돔 오사카에서 열린 '2022 마마 어워즈'(2022 MAMA AWARDS)에 참석했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