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체비만"..악플에 감사인사 전한 女모델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12.06 06:00 / 조회 : 161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문가비


모델이자 방송인 문가비가 오랜만에 근황을 전한 가운데, 악플에도 의연하게 대체했다.

문가비는 최근 "문갑이를 잊지 않고 메세지 보내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분들 감사해요. 요즘 저는 이렇게 운동해요. 제가 사라져서 운동을 못하고 있었다는 분 들도 계셨는데 이젠 핑계 대실 수 없겠죠?"라고 올렸다.

공개 된 사진 속 문가비는 거실에서 운동 중인 모습. 탄탄한 보디라인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에 한 네티즌은 "하비(하체비만)가 있으시구나. 전 허리 없는 상체비만이다. 그래도 제겐 너무 부러운 몸매"라며 악플같은 칭찬을 남겼다.

그러자 문가비는 "하비는 혹시 하체비만을 뜻 하나요? 그 뜻이 맞다면, 두꺼운 다리를 만들기 위해 정말 정말 정말 열심히 노력했는데 듣기 좋은 말 이에요 칭찬 너무 감사합니다!"라고 답했다.

한편 문가비는 이국적인 미모로 모델 겸 방송인으로 활동 중이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