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치면 품절'..방탄소년단 뷔 팔찌 또 '솔드아웃'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3.01.26 07:33 / 조회 : 7634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치면 품절'

방탄소년단(BTS) 뷔가 '뷔 이펙트'(V-effect)를 또 한 번 입증하며 인기를 빛냈다.

뷔는 1월 24일 팬 커뮤니티 위버스 라이브 방송을 통해 팬들에게 명절 인사를 전했다.

뷔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며 새해 인사와 함께 "한국은 엄청 춥다"며 팬들에게 옷을 따뜻하게 입고 다니라고 당부했다.

화면 가득 클로즈업 된 뷔의 비주얼은 민낯임에도 눈부신 미모를 자랑해 팬들을 설레게 만들었다. 뷔가 입은 옷, 착용한 액세서리도 팬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image
팬에게 선물 받은 티셔츠를 수년간 착용해온 것이 알려지며 세심한 마음 씀씀이가 화제에 올랐는가 하면, 착용했던 팔찌는 순식간에 품절을 기록해 "역시 뷔"라는 반응을 불러왔다.

이 날 뷔가 팔에 두른 팔찌는 프랑스 커스텀 쥬얼리업체 'Les Cleias'사의 제품으로 40만원 상당의 적지 않은 가격에도 방송 1시간 만에 'Sold Out'을 기록했다.

'Les Cleias' 공식계정은 포스트를 통해 "감사하게도 1시간 만에 품절!!! 곧 다시 재입고 될 예정입니다"라고 알리며, 사실 뷔는 목걸이를 팔찌처럼 팔에 감은 것이라고 상세 설명을 덧붙였다. 그러자 팔찌에 이어 목걸이까지 품절되며 막강 '품절킹' 뷔의 영향력을 실감하게 했다.

image
뷔가 사용하거나 뷔와 관련된 제품들은 찰나의 노출에도 독보적인 글로벌 임팩트를 자랑하며 완판 행진을 기록하곤 한다.

뷔가 바른 한국 브랜드 립밤은 3초라는 짧은 영상 공개만으로도 미국 아마존과 브랜드의 미국 사이트에서 바로 품절을 기록했다. 제조사는 "뷔릴리언트(V+brilliant)와의 3초"라며 뷔의 영향력에 감탄과 감사를 보냈고, 청와대는 이를 한류 마케팅 성공사례로 공식 트위터 계정에 소개하기도 했다.

최근에는 팬들과의 게임 스트리밍을 통해 전 세계적인 인기 게임을 탄생시켰다. 미국의 인디게임'구스구스 덕'은 뷔의 방송 후 동시 접속자가 6000명에서 70만명까지 치솟으며 역주행 신화를 썼다. 게임 전문 매체들은 무려 110배 이상의 폭증 배경에 뷔가 있다고 일제히 분석했다.

뷔는 글로벌 인플루언서 랭킹 6위로 한국인 역대 최고 순위를 기록한 바 있으며, 스폰서 포스트 추정 비용 최고 81만 4000달러(한화 약 10억 8700만원)로 세계 최고 금액을 기록하며 전 세계에서 가장 핫한 영향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