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D-6 '앤트맨과 와스프', 예매율 1위..마블 페이즈5 향한 기대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3.02.09 14:18 / 조회 : 32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앤트맨과 와스프 : 퀀텀매니아'


마블의 새로운 시작을 알린 '앤트맨과 와스프: 퀀텀매니아'가 전체 예매율 1위에 올랐다.

9일 영진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앤트맨과 와스프: 퀀텀매니아'는 이날 오후 1시 12분 기준 전체 예매율 1위에 등극했다. 개봉까지 6일을 앞둔 가운데, 영화를 향한 예비 관객들의 폭발적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앤트맨과 와스프: 퀀텀매니아'는 지난 7일(현지 시간 기준) 진행된 월드 프리미어 이후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MCU의 최강 빌런으로 압도적 존재감을 예고한 정복자 '캉'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과 마블의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는 평들이 쏟아졌다. 이에 오는 한국 15일 개봉을 앞두고 향후 흥행에 관심이 집중된다.

'앤트맨과 와스프: 퀀텀매니아'는 미지의 세계 '양자 영역'에 빠져버린 '앤트맨 패밀리'가 MCU 사상 가장 강력한 빌런이자 무한한 우주를 다스리는 정복자 '캉'을 마주하며 시공간을 초월한 최악의 위협에 맞서는 2023년 첫 마블 블록버스터다. '앤트맨' 시리즈로 전 세계적인 메가 히트를 세운 페이튼 리드 감독이 다시 한번 연출을 맡았고 완벽한 파트너로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활약을 예고하는 '앤트맨' 역의 폴 러드와 '와스프' 역의 에반젤린 릴리의 앙상블이 펼쳐진다.

여기데 '앤트맨과 와스프'를 통해 독보적 존재감을 드러낸 '재닛 반 다인' 역에 미셸 파이퍼, 제1대 '앤트맨'이었던 '행크 핌' 역의 마이클 더글라스 등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전설적 배우들도 다시 등장한다. 또 '프리키 데스데이'에 출연한 캐서린 뉴튼이 딸 '캐시 랭'으로 새롭게 합류했고 정복자 '캉' 역에 조나단 메이저스가 등장해 관객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앤트맨과 와스프 : 퀀텀매니아'는 2월 15일 개봉한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