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우 "'한예종 몸짱' 과찬..노출신 위해 3kg 감량"[인터뷰②]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3.03.23 13:05 / 조회 : 638
  • 글자크기조절
image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더 글로리'의 배우 김건우가 23일 오전 진행된 인터뷰를 위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넷플릭스 2023.03.23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김나연 스타뉴스 기자] 배우 김건우가 노출신을 위해 노력한 부분을 밝히며 '한예종 몸짱'이라는 수식어에 대해 밝혔다.

23일 서울시 종로구 소격동의 한 카페에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더 글로리'의 배우 김건우와 만나 작품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더 글로리'는 유년 시절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한 여자가 온 생을 걸어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와 그 소용돌이에 빠져드는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김건우는 과거 동은(송혜교 분)을 지옥으로 몰아간 학교폭력 주동자 연진(임지연 분)의 친구 손명오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이날 김건우는 손명오 캐릭터를 준비한 과정을 밝혔다. 그는 "캐릭터를 만들어가는 과정에서 일상생활에서 볼 법한 양아치를 만들려고 했다. 작품 속에서만 볼 것 같은 이미지 말고 생활밀착형 양아치를 원했고, 일상적인 부분에서 양아치스러움이 묻어났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걸음걸이도 연구했다. 또 별거 아닐 수도 있지만, 소주도 어떻게 먹느냐에 따라 이 사람의 개성이 드러날 수도 있다고 생각해서 그런 디테일도 많이 연습했다"고 밝혔다.

이어 노출신에 대해서는 "원래도 엄청 망가져 있는 몸은 아니고, 짧게 시간만 주면 만들 수 있는 정도다. 같이 운동하는 코치님이 계시는데 같이 캐릭터를 준비했다. 몸도 캐릭터에 큰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하는데, 코치님이 '너는 지금 몸이 너무 크다. 양아치 역할은 좀 말라야 한다'고 하시더라. 근육이 너무 붙어있으면 재준(박성훈 분)이한테 당하는 게 말이 안 된다고 해서 유산소 운동만 하며 3kg을 감량했다"고 밝혔다.

앞서 임지연은 김건우에 대해 "한국예술종합학교(한예종) 몸짱으로 유명했다"고 말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에 김건우는 "(그런 수식어에 대해서는) 전혀 모르고 있었다. (임) 지연 누나랑은 학교생활이 겹치지 않았고, 그냥 선배님이었는데 이번 작품을 통해서 아주 친해졌다"고 설명했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기자 프로필
김나연|ny0119@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김나연입니다. 항상 노력하고, 한 발 더 앞서 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