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은진, 레드카펫서 누브라 노출..흘러내린 드레스에 '당황' [스타이슈]

최혜진 기자 / 입력 : 2023.11.25 18:10 / 조회 : 6015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안은진이 2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홀에서 진행된 '제44회 청룡영화상'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3.11.24 /사진=김창현
image
배우 안은진이 2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홀에서 진행된 '제44회 청룡영화상'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3.11.24 /사진=김창현
배우 안은진이 시상식 레드카펫에서 드레스가 흘러내려 속옷이 노출되는 해프닝을 겪었다.

지난 2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홀에서 제44회 청룡영화상이 열렸다.

안은진은 어깨가 드러나는 실버 드레스를 입고 등장해 레드카펫을 밟았다.

그러나 헐렁한 드레스 핏으로 인해 안은진이 레드카펫을 걷는 동안 드레스가 흘러내리기 시작했다. 결국 포토월에 선 안은진의 누브라가 일부 보이는 해프닝이 발생했다.

이후 안은진은 포토월 인터뷰에 임했다. 그는 흘러내린 드레스가 신경 쓰이는 듯 옷매무새를 정리했다. 이를 목격한 MC들은 큐시트로 안은진의 상체를 가려주기도 했다.

드레스를 정리한 안은진은 의연하게 인터뷰를 이어갔다. 그는 "청룡영화상에 초대받은 것만으로도 감사한데 작년에 개봉한 영화로 노미네이트까지 돼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안은진은 제44회 청룡영화상에서 영화 '올빼미'로 배우 고민시(밀수), 김시은(다음 소희), 안소요(비닐하우스), 김형서(화란)과 함께 신인여우상 후보에 올랐다. 해당 부문에서는 고민시가 수상자로 호명됐다.

기자 프로필
최혜진 | hj_622@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2팀 최혜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