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정소민, '로코퀸' 굳히기..정해인과 '엄마친구아들' 주인공

이승훈 기자 / 입력 : 2023.11.30 14:56 / 조회 : 13704
  • 글자크기조절
image
정소민 /사진=김창현
배우 정소민이 '로코퀸' 굳히기에 나선다.

30일 스타뉴스 단독 취재 결과, 정소민은 새 드라마 '엄마친구아들'에 출연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엄마친구아들'은 오류난 인생을 재부팅하려는 여자와 그 여자의 살아있는 흑역사인 '엄마 친구 아들'이 벌이는 로맨틱 코미디 작품이다.

극중 정소민은 프로젝트 매니저를 그만두고 현재는 백수로 살고 있는 배석류 역을 맡았다. 시험만 봤다 하면 항상 1등을 차지하는, 어려서부터 단 한 번도 잘나지 않은 적이 없는 캐릭터다. 천성이 열정적이고 에너지 넘치는 배석류는 글로벌 대기업에 입사하지만, 한 사건으로 인해 퇴사 후 백수로 사는 인물이다.

배석류의 '엄마 친구 아들'인 최승효는 정해인이 연기한다. 현재 대한민국 건축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젊은 건축가로 배석류와 네 살 때 만나 엄마들에 의해 목욕탕 동기가 돼 여탕에서 바나나 우유를 나눠먹는 사이다.

'엄마친구아들'은 tvN '갯마을 차차차' 연출과 극본을 맡은 유제원 감독과 신하은 작가가 나선다. 캐스팅이 완료되는 대로 제작에 돌입할 예정이다.

정소민은 지난 10월 개봉한 영화 '30일'에 출연했다.

기자 프로필
이승훈 | hunnie@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연예 2팀 이승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