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안은진 "'연인' 촬영장서 11커플 탄생, 덕질은 삶 활력"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3.12.06 11:22 / 조회 : 172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배우 안은진이 뚝심 있는 인생사를 전한다.

6일 오후 방송되는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222회에는 뇌 과학자 이진형 미국 스탠퍼드대 교수, 세계보건기구 WHO 과학부 김록호 국장, 배우 안은진이 출연한다. 이들은 뚝심 있게 한 길을 걸어 온 인생 이야기를 들려줄 계획이다.

이날 미지의 세계인 뇌에서 길을 찾는 미국 스탠퍼드대 이진형 교수가 '유 퀴즈'를 방문한다. 스탠퍼드 최초 한국인 여성 종신교수인 자기님은 전자공학자에서 의대 교수가 된 특별한 사연부터 여러 배척과 텃세를 이겨내고 전기 회로도처럼 뇌 회로를 분석해 '개척자상'을 받은 일화, "스스로 뇌 건강을 관리하는 미래를 만들고 싶다"면서 지금도 여전히 뇌 연구에 몰두 중인 이야기까지, 도전정신으로 가득한 인생사를 전한다. 효율성을 높이는 자기님만의 공부 꿀팁, 스탠포드 엘리트들의 일상과 파격적인 파티도 귀띔해 흥미진진함을 더한다.

세계 인류의 안녕을 위해 일하는 세계보건기구 WHO 과학부 김록호 국장과 대화를 이어간다. 어린 시절 겪은 부당함에 의사가 되기로 결심하고, 의사가 되어서는 벼랑 끝 노동자들의 편에 서서 정의 구현을 위해 고군분투한, 한 편의 영화 같은 삶의 궤적을 공유한다. 특히 대한민국 역사상 최악의 산업재해 사건을 해결하고자 노력한 일화는 현장에 깊은 울림을 선사했다고. 그 후 미국 유학길에 오른 자기님은 45세에 세계보건기구 WHO에 입사, 현재 국장으로 근무하며 세계인의 건강을 위해 애쓰고 있다. 세계보건기구 WHO 입사 방법, 근무 환경 등에 관한 토크도 이목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눈에 별빛을 심은 듯 반짝이는 안은진 자기님은 여전히 유쾌한 매력으로 눈길을 끈다. 3년 전 방문한 '유 퀴즈'에서 '자기님' 면모를 뽐낸 데 이어 이날은 자기님 목걸이를 하고 등장, "'자기님2'로 돌아왔다"고 소개해 미소를 자아낸다.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연인'에서 호평을 받은 자기님은 첫 대본 리딩 에피소드, 배우 남궁민과의 호흡, 무려 11쌍의 커플이 탄생했다는 드라마 촬영 현장 비하인드를 솔직담백한 입담으로 밝힌다. 뿐만 아니라 '연인' 전후 달라진 일상, 인생의 활력이라는 자기님만의 덕질 스토리, 귀여움 폭발 즉흥 랜덤 댄스를 공개해 분위기를 달군다. 극중 자기님의 연인이었던 남궁민 자기님의 깜짝 인터뷰도 예고돼 기대감을 더한다. 6일 오후 8시 45분 방송.

기자 프로필
김노을 | sunset@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연예1팀 김노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