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솔로' 17기 순자, 영식 변심에 막말 "개 같았나 봐..복수하나"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3.12.06 22:47 / 조회 : 75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ENA-SBS Plus '나는 솔로' 캡처
'나는 솔로' 17기 순자가 영식의 변심에 분노했다.

6일 밤 방송된 ENA, SBS Plus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17기 솔로남녀의 마지막 데이트가 그려졌다.

이날 순자는 광수의 선택보다 영식이 자신이 아닌 영숙을 선택한 게 더 충격이라며 씩씩댔다. 순자는 "내가 어제 피해다녔대"며 "동네 발발이 개 같았나 봐"라 분노해 3MC를 놀라게 했다. 현숙과 영숙은 이에 "본인도 느꼈겠지"라며 순자를 다독였다.

그러나 순자는 "어떻게 그렇게 총알같이 달려가냐"며 그럴 심정이 아니었다고 호소했다. 현숙은 이에 "걔도 갈 길 가야지"라고, 영숙은 "어차피 보내려고 했으니까 너무 그렇게 생각하지 말아라"고 답했다.

이를 지켜보던 이이경은 "순자 씨도 광며들었으면서 너무하신다"고, 데프콘은 "저 안에 있으면 욕심이 나나 보다"고 안타까워했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