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홍만, '여성 폭행 루머' 해명.."내 옷 잡아당겨 뿌리친 것"[금쪽상담소][★밤TV]

김지은 기자 / 입력 : 2024.02.21 05:34 / 조회 : 39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화면 캡처
이종격투기선수 최홍만이 방송에서 처음으로 '여성 폭행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20일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서는 최홍만이 출연해 고민을 털어놓았다.

이날 방송에서 최홍만은 20대 여성을 폭행했다는 루머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는 "당시 주점을 운영했을 때다. 이성 간 합석이 가능한 술집이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남성 손님들이 함께 합석한 여성 손님들을 마음에 안 들어한다는 이유로 술값을 안내고 도망갔다. 여성 손님들이 화가 난 채로 술을 마시다 취해서 내 옷을 잡아 당겼다"고 이야기를 이어갔다.

최홍만은 "그럼 자연스럽게 뿌리칠 것 아니냐. 이걸로 경찰에 신고했다. 절대 때린 적 없다"고 해명했다. 그는 "경찰서에서 있는 그대로 이야기해서 무혐의로 종료된 사건이다"라고 덧붙였다.


또 최홍만은 "하지만 진실보다는 사람들이 가십에 더 집중했다. 방송을 통해 처음 밝히는 진실이다"라고 전했다. 또 "나를 아는 사람은 당연히 알겠지만 모르는 분들은 '정말 때렸냐?'고 질문할 때가 정말 많았다"고 말했다.

이후 그는 "그 시기가 처음으로 대중과 교류를 시작했을 때다. 첫 시작부터 타인에게 상처를 받게 됐다"고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