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이영돈과 결혼 8년만 파경 "이혼 소송"

황정음, 이영돈과 결혼 8년만 파경 "이혼 소송 진행" [전문][공식]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4.02.22 11:04 / 조회 : 3750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황정음/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황정음이 프로 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 8년 만에 갈라선다.


와이원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2일 스타뉴스에 "황정음 씨는 많은 심사숙고 끝에 더 이상 혼인을 유지하기 어렵다는 결정을 하고 이혼 소송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전날 황정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심상치 않은 분위기의 글을 게재한 바 있다. 그는 이영돈의 일상 사진과 함께 "너무 자상한 내 남편 아름답다. 나랑 결혼해서 너무 바쁘게, 재밌게 산 내 남편 이영돈이다. 그동안 너무 바빴을 텐데 이제 편하게 즐겨요"라고 말했다.

또한 "우리 오빠 짱구 시절. 귀여워라. 추억 여행 중", "우리 오빠 A형 간염 걸려서 아팠을 때", "우리 오빠 이영돈 82년생. 초콜릿 받고 신났다"라며 각각 다른 사진을 공개했다.

여기서 의심쩍은 부분은 지인들의 반응과 사진의 형태였다. 먼저 이영돈 사진은 다른 휴대폰에 있는 걸 그대로 촬영한 것 같은 모습. 이에 네티즌들은 "해킹은 아니고 정은 님 다른 핸드폰에 있는 사진을 촬영한 거 같다. 무슨 일이 터지는 거냐"란 걱정을 보내오기도 했다. 평소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뮤지컬 배우 김우리, 정선아 등은 "음", "ㅋㅋㅋㅋ"라며 의미심장한 댓글을 달았고 이에 황정음도 호응하는 태도를 보였다.


한편 황정음, 이영돈 부부는 2016년 결혼했으며 2017년 첫아들을 출산했다. 그러다 황정음이 2020년 9월 남편과 결혼 생활을 마무리하는 이혼 조정신청을 냈다고 알린 바 있다. 그러나 2021년 7월 황정음 측은 "황정음이 이혼 조정 중 서로의 입장 차이를 이해하고, 깊은 대화를 통해 다시 부부의 연을 이어가기로 했다"고 재결합 소식을 전했으며 두 사람은 2022년 3월 둘째 아들을 품에 안았다.

◆ 이하 소속사 측 입장 전문

황정음 씨는 많은 심사숙고 끝에 더 이상 혼인을 유지하기 어렵다는 결정을 하고 이혼 소송 진행 중입니다.

이혼 사유 등의 세부 사항은 개인의 사생활이라 밝힐 수 없는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또한, 당사자와 자녀들의 명예를 실추시키는 추측성 루머 생성과 자극적인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기자 프로필
안윤지 | zizirong@mtstarnews.com

스타뉴스 연예 1팀 안윤지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