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끼 엄청나, 미스낌"..'미스트롯3' 미스김, 최종 4위로 준결승 직행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4.02.23 12:30 / 조회 : 83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미스트롯3' 방송 화면
TV조선 경연 프로그램 '미스트롯3'에서 미스김이 5라운드 4위를 기록하며 준결승전에 직행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미스트롯3'에서는 준결승전에 진출할 톱10을 가리는 5라운드 2차전이 펼쳐졌다. 이날 가장 의외의 선곡을 보여준 참가자는 '미스트롯3' 대표 정통 트로트 강자 미스김이었다. 그동안 선보여온 무대와는 또다른 매력의 빠른 템포곡 '그물'을 들고 나온 것.

주로 깊은 감성으로 진지한 분위기의 무대를 선보여온 만큼, 미스김은 "내 안에도 끼가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어서 열심히 연습했다"고 선곡 이유를 밝혔다.

전주가 시작되자 화사한 미소와 잔망 넘치는 손짓으로 분위기를 띄우는 미스김에 참가자들은 물론 마스터들도 깜짝 놀랐다. 경쾌한 리듬을 타며 흘러나오는 미스김의 끼는 유쾌통쾌한 밝은 에너지를 전달하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image
/사진='미스트롯3' 방송 화면
알고보니 혼수상태는 "끼가 엄청나다. 미스김에서 이제 미스낌이 됐다"고 미스김에게 새 별명을 선물했다. 김연자도 "미스김 대단하다"라며 "전주가 시작되니까 얼굴이 확 변하는 게 너무 멋있다. 타고난 사람이구나 생각이 들었다. '미스트롯3'에 정말 잘 나왔다"고 칭찬했다. 진성 역시 "갈수록 노래가 세련되고 노래의 폭이 굉장히 넓어진다는 걸 느낄 수 있다"고 극찬했다.


라이벌 매치 1차전 결과 마스터 점수 1045점으로 염유리보다 40점을 앞섰던 미스김은 2차전에서도 8점이 높은 1063점을 얻으며 승리를 거뒀다. 미스김은 마스터 점수 총합 2108점으로 전체 6위에 올랐다. 이어 관객점수 270점을 얻으며 2단계 순위가 오른 4위로 5라운드를 마무리했다. 이날 7주차 시청자 투표에서도 6위에 안착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기자 프로필
윤성열 | 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