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계 최초' 스티븐 연, 美배우조합상 남우주연상..'TV부문 4개상'[종합]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4.02.25 12:04 / 조회 : 676
  • 글자크기조절
image
(로스앤젤레스 로이터=뉴스1) 정지윤 기자 = 15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에미상 시상식에서 한국계 미국인 배우 스티븐 연이 남우주연상을 수상해 소감을 말하고 있다. 2024.01.15 ⓒ 로이터=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한국계 배우 스티븐 연이 넷플릭스 드라마 '성난 사람들'(원제 BEEF)로 미국 배우조합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스티븐연은 25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열린 제30회 배우조합상(SAG) 시상식에서 넷플릭스 드라마 '성난 사람들'로 TV영화·미니시리즈 부문 남우주연상을 차지했다.

스티븐 연은 지난달 골든글로브 시상식과 에미상 시상식, 크리틱스초이스 시상식에 이어 이날 배우조합상 시상식까지 올해 미국 주요 시상식 4개의 TV 미니시리즈 부문 남우주연상을 모두 석권했다.

스티븐 연은 수상 소감으로 "내가 이 일을 그만두도록 심하게 반대하지 않으신 어머니와 아버지께 감사하다. 여러분과 함께 이 자리에 서게 돼 정말 영광"이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자신의 연기 코치에게 "매번 내가 '넌 이해 못 해. 이건 아주 한국적인 것 같아'라고 말할 때마다 그녀는 '아니, 그건 우리 모두가 겪는 일이야'라고 말해줬다. 그게 내게는 정말 중요했다"고 전했다.

'성난 사람들' 여주인공을 맡은 앨리 웡도 이날 같은 부문 여우주연상을 받아 기쁨을 더했다.


'성난 사람들'은 일이 잘 풀리지 않는 도급업자와 삶이 만족스럽지 않은 사업가 사이에서 난폭 운전 사건이 벌어지면서 갈등이 일어나는 과정을 그렸다. 한국계 이성진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고, 스티븐 연을 비롯한 한국계 배우들이 대거 출연했다.

'성난 사람들'은 지난해 4월 공개된 직후 넷플릭스 시청 시간 10위 안에 5주 랭크되며 인기를 입증했다. 프라임타임 에미상에서 작품상, 남여 주연상 등 8관왕을 차지했으며, 골든글로브 3관왕, 크리틱스초이스 4관왕을 기록하기도 했다.
기자 프로필
한해선 | hhs422@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가요방송부 연예 3팀 한해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