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진스, 올해의 노래 등 한국대중음악상 3관왕..2년 연속 최우수 K팝 음반·노래 석권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4.03.01 06:45 / 조회 : 1138
  • 글자크기조절
image
그룹 뉴진스가 제 21회 한국대중음악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노래상 수상 후 소감을 말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대중음악상 사무국
그룹 뉴진스(NewJeans·민지, 하니, 다니엘, 해린, 혜인)가 제 21회 한국대중음악상 3관왕을 차지했다.


뉴진스는 2월 29일 서울 강남구 프리즘 스튜디오에서 열린 제 21회 한국대중음악상(주최 한국대중음악상·주관 한국대중음악상, 프리즘·후원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프리즘) 시상식에서 'Ditto'로 올해의 노래상과 최우수 K팝 노래상을 수상했으며, 미니 2집 'Get up'으로 최우수 K팝 음반상을 수상하는 등 3개의 트로피를 거머쥐며 최다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뉴진스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최우수 음반, 노래 부문을 석권하며 존재감을 빛냈다.

image
그룹 뉴진스가 제 21회 한국대중음악상 시상식에서 최우수 K팝 음반상 수상 후 소감을 말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대중음악상 사무국
image
그룹 뉴진스가 제 21회 한국대중음악상 시상식에서 최우수 K팝 노래상 수상 후 소감을 말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대중음악상 사무국
국내 첫 리테일 미디어 플랫폼인 프리즘(알엑스씨)에서 생방송된 이날 시상식에서 종합 분야에 해당하는 부문 중 올해의 신인은 키스 오브 라이프가, 올해의 노래는 뉴진스가, 올해의 음악인은 실리카겔이, 그리고 올해의 앨범은 빈지노의 'NOWITZKI'가 가져갔다.

4년마다 수상해 온 이센스는 올해 'What The Hell'로 다시 한 번 최우수 랩&힙합 노래 부문에서 상을 받았고, 빈지노는 이센스 이후 8년 만에 올해의 앨범 부문에서 수상한 힙합 아티스트가 됐다.


실리카겔 또한 'Tik Tak Tok (Feat. So!YoON!)'과 앨범 'Machine Boy'로 3관왕을 차지했다.

image
기자 프로필
문완식 | munwansik@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