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재킹' 하정우 "눈 돌아간 여진구, 매 회차 전력 질주" 극찬 [스타현장]

용산구=김나라 기자 / 입력 : 2024.06.13 16:31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여진구, 하정우가 22일 오전 서울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된 영화 '하이재킹'(감독 김성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1971년 대한민국 상공, 여객기가 공중 납치되면서 벌어지는 극한의 상황을 담은 영화 ‘하이재킹’은 6월 21일 개봉한다. /2024.05.22 /사진=이동훈
배우 하정우가 '하이재킹'으로 첫 연기 호흡을 맞춘 여진구에 대해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13일 오후 서울 CGV 용산 아이파크몰에선 영화 '하이재킹' 언론배급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연출자 김성한 감독과 출연 배우 하정우, 여진구, 성동일, 채수빈 등이 참석했다.


이날 하정우는 여진구에 대해 "육체적으로 부딪히는 신이 많았는데 그때마다 여진구가 눈이 돌아가서 엄청난 에너지를 뿜어냈다. 리허설을 할 때부터 몰입해 실제 촬영에 들어가서도. 근데 항상 (여)진구가 선배들에게 에너지를 쓴 거에 대해서 상당히 미안해하는 그런 표시를 했었다. 사실 저는 그때 진구의 연기를 보며 '매 회차 정말 전력 질주를 하고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놀라워했다.

이어 그는 "용대 캐릭터와 싱크로율은 말할 것도 없고, 왜 여진구가 지금까지 이렇게나 사랑받는지 그 이유와 또 열정적인 연기가 확인되는 순간이었다. 여진구가 용대를 연기함으로써 '하이재킹'을 채워주고 넘치게 해줬다. 이 자리를 빌려 날것의 꾸미지 않는 연기, 눈 돌아간 여진구의 그 모습이 상당히 인상 깊었다고 말씀드리고 싶다"라고 치켜세웠다.

'하이재킹'은 실화 바탕의 영화로 1971년 대한민국 상공, 여객기가 공중 납치되면서 벌어지는 극한의 상황을 담았다. 오는 21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