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순♥' 이효리 "제주도 곧 떠나..한 달간 슬펐다"(할명수)[종합]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4.06.15 10:4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유튜브 채널 '할명수' 방송 캡처
가수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제주도를 떠나 서울로 이사한다.

지난 14일 유튜브 채널 '할명수'에는 이효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효리는 "뉴진스도 나오고 핫하더라. 야이유도 나왔다. 만만한 프로그램이 아니었다. 그니까 게스트들이 왜 도와주는 거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명수는 "대학교 행사 가냐"라고 묻자, 이효리는 "오라고 하는데 너무 오래된 노래가 좀 그렇다. '텐미닛'이 갑자기 인기가 있다고 하더라. 왜 갑자기 인기가 있는지 모르겠다. 본인이 등판하라는데 옛날 같지 않다. 배가 쭈글쭈글한데 어떻게 크롭탑을 입고 나가냐고"라고 얘기했다.

대화를 나누는 도중 박명수는 이효리에게 꽃다발을 선물했다. 이에 그는 "오빠 많이 변했다. 꽃도 줄줄 아는 사람이었나"라고 놀라워하자, 박명수는 "내가 아니라 효리가 변했다. 옛날엔 사나웠던 거 같다"라고 당시를 돌아봤다. 이효리는 "돈은 얼마나 주냐. 헤어, 메이크업이랑 비행깃값도 달라"라고 물어보자, 박명수는 "지수랑 아이유도 달라는 소리를 안 했다"라고 답했다.


이효리는 이번 촬영이 끝나면 바로 제주도로 돌아간다고. 박명수는 "제주도에 있다가 할명수 때문에 서울에 잠깐 올라왔다 내려가는 거 아니냐"라고 걱정했다.

이효리는 "그럼 좋다. 요새 스케줄이 없다. (서울로) 이사 오면 좀 하려고 한다. 이사를 마음먹고 나서는 한 달 동안 슬펐다. 막상 떠난다고 하니 새소리, 숲, 바다 이런 하나하나가 너무 소중하게 보이더라. 효리네 민박을 외국에서 좋아한다고 하더라"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기자 프로필
안윤지 | zizirong@mtstarnews.com

스타뉴스 연예 1팀 안윤지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