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좋아할 듯"..'케빈오♥' 공효진, 리얼 일상 공개 걱정한 이유

허지형 기자 / 입력 : 2024.06.21 18:4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유튜브 '당분간 공효진' 캡처
배우 공효진이 소탈한 일상을 공개했다.

21일 유튜브 채널 '당분간 공효진'에는 '요즘 저의 유일한 취미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공효진은 지인과 함께 집 정원 텃밭을 가꾸는 소소한 일상을 보여줬다. 파란색 반다나에 편안한 차림의 자연스러운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그의 지인은 "사람들이 진짜 좋아할 거 같다. 이런 모습. 제가 작년부터 유튜브 찍으라고 하지 않았냐"고 했다.

그러자 공효진은 "별로 안 좋아하는 거 같다. 보통 제 주위에서는 제발 멋 좀 부리고 찍으면 안 되냐고. 자연스러운 모습은 충분히 보여줬다고 하더라"라며 "'맨날 그러고 나오냐?'고 해서 '그런가?' 저 처음으로 그 얘기 듣고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사람들이 바라는 모습이라는 게 있다. 스타들한테 저 언니 멋있고 멋 내는 모습이 궁금한데, 맨날 '거지꼴을 하고 있네?', 멋의 거지꼴. 멋쟁이가 아닌 멋의 거지꼴이 있다"라며 "그거 때문에 좀 재미가 없나 보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도 할리우드 스타한테 저 언니 맨날 멋 낸 데이트룩 보고 싶은데 맨날 매니시한 옷만 입고 계속 나오면 '데이트룩 한번 보고 싶은데' 그런 생각도 든다. 그래서 멋쟁이로 거듭나려고 반다나도 한 거다. 메이크업도 했다. 추레하지 않으려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