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PD, '푼수' 미미에 일침 "봐줄 때가 아니다" [뛰뛰빵빵]

이예지 기자 / 입력 : 2024.06.21 21:1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지락이의 뛰뛰빵빵' 화면 캡처
'뛰뛰빵빵' 나영석 PD가 미미에게 일침을 가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지락이의 뛰뛰빵빵'에서는 이은지, 미미, 이영지, 안유진이 셀프 여행의 마지막 밤을 함께 보내며 추석을 만들었다.


이날 방송에서 이은지, 미미가 한 팀, 이영지, 안유진이 한 팀이 되어 나영석 PD 표 게임을 이어갔다. 이은지가 먼저 정답을 맞혔고, 기회는 미미에게 주어졌다.

image
/사진='지락이의 뛰뛰빵빵' 화면 캡처
미미는 자신에게 유리한 조건을 고르지 않고 "3세대 아이돌 노래"를 선택했다. 이에 나영석 PD는 "배려하는 모습 좋다. 근데 지금 봐줄 때가 아니다"라고 일침을 가했다. 이런 나영석 PD의 말에 미미는 "이런 걸 푼수라고 하는 거다"라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본격적으로 음악 퀴즈를 시작하기도 전에 노래를 부르고 춤을 추는 지락이들에게 나영석 PD는 "이렇게까지 하지 마라"고 부탁했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