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산' 한국인이 좋아하는 TV 프로그램 1위 "사랑 감사"[종합]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4.06.25 13:5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가 한국갤럽 '한국인이 좋아하는 TV 프로그램' 1위에 올랐다.

한국갤럽이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2명에게 요즘 가장 즐겨보는 TV프로그램을 물은 결과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 박수빈 이경은)가 3.4%로 선호도 1위를 차지했다.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전현무, 기안84, 박나래를 비롯한 무지개 회원들 간의 케미스트리는 물론 계속해서 확장하는 '무지개 세계관'을 보여주며 금요일 밤의 웃음을 책임지고 있다.

특히 지난주 출연한 배우 구성환은 화제성 분석기관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의 6월 3주차 펀덱스 리포트에서 비드라마 인물 화제성 1위에 오르는 저력을 보였다. 그는 이주승의 친구로 등장한 지 2년 만에 시청자들의 성원에 응답해 싱글라이프를 공개한 이후 일명 '나혼산의 새로운 치트키'로 떠올랐다. 지난주 방송된 '나 혼자 산다'는 비드라마 화제성 TV금요일 부문 1위를 기록하며 시청률-화제성-선호도 지표 모두 최상위권을 기록했다.

연출의 허항 PD는 "시청자들의 사랑에 감사드린다. 오래된 친구처럼 친근하지만, 계속해서 새로운 재미를 주는 프로그램이 되겠다. 하반기도 많은 사랑과 기대 부탁드린다."며 소감을 전했다.


오는 28일 방송에서는 '육아 만렙'이 된 삼촌 키의 모습과 '보디 프로필' 촬영 후 몸보신에 나선 전현무-박나래의 '풀빌라 촌캉스' 편이 예고돼 기대를 높인다.

한편 한국갤럽은 2013년부터 매월 '좋아하는 TV프로그램'을 조사해 발표해왔다. 이는 시청 시간대, 공간, 채널, 매체를 초월한 한국인의 감성적 프로그램 선호 지표다. 2023년부터는 TV뿐 아니라 온라인영상서비스에서 볼 수 있는 프로그램까지 조사 범위를 넓혀 진행하고 있다.
기자 프로필
윤상근 | 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