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격' 김국진, 연이은 평가 절하에 '멘붕'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2.06.24 18:19 / 조회 : 3785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KBS2 '남자의 자격'>


개그맨 김국진이 연이은 독설에 좌절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24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이하 '남격')은 '남자 한 점의 승부'를 주제로 '남격' 멤버들이 맛 좋은 고기를 찾아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국진은 전문가에게서 직접 받아온 참숯과 그 참숯으로 구운 소금을 들고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보였다.

김국진은 장인에게 배운 비법 그대로 7초를 세고 고기를 뒤집었으나, 고기는 불판에 달라붙어 껌처럼 질긴 상태가 됐다.

결국 김국진은 심사위원들의 평가에서 에드워드 권에게 "비싼 한우를 껌처럼 만드는 재주가 있다"는 독설을 들어야 했고, 강찬희 카메라 감독으로 부터 "좋은 고깃집 가서 육회를 먹은 느낌"라는 평가를 받아 '멘붕'(멘탈붕괴) 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