숀리, 손예진 조여정이 통통? "오해다" 적극해명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2.06.26 09:38 / 조회 : 2125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MBC '세바퀴'>


스포츠트레이너 숀리가 MBC '세바퀴'에서 논란이 된 발언과 관련해 사과의 글을 남겼다.

숀리는 25일 자신의 트위터에 "현재 오해하시는 분들이 많은 거 같아 글을 남깁니다. 방송 편집상 제가 그런 기준을 정한 것처럼 보이는데 제가 한 말은 '조여정씨, 송혜교씨 예전 사진보고 어떤 분들은 통통했다 기준을 정하는 거 같은데 그게 다 볼륨감, 건강미 때문인 거 같다', '제가 좋아하는 스타일입니다'라고 표현한 거예요. 오해하지 말아주세요"라는 글을 남겼다.

앞서 지난 23일 MBC '세바퀴'에는 남성출연자들과 여성출연자들이 몸매를 주제로 대화를 나눴고, 이 과정에서 숀리는 통통한 여자의 기준과 관련해 조여정과 송혜교를 언급했고, 개그맨 지상렬은 손예진을 통통하다고 말해 네티즌들의 뭇매를 맞은 바 있다.

한편 숀리는 최근 273kg에 육박하는 그룹 홀라당의 멤버 빅죠의 다이어트를 돕겠다고 나서 화제를 모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