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시탈' vs '유령' 0.2%P차 초박빙승부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2.07.06 07:02 / 조회 : 2128
  • 글자크기조절
image


KBS 2TV '각시탈'과 SBS '유령'이 수목 안방극장 왕좌를 놓고 초 박빙승부를 벌이고 있다.

6일 시청률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각시탈'은 14.0%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기록했다. (이하 동일기준)

이는 지난 4일 방송분 14.8%보다 0.8%포인트 하락한 수치. 하지만 이날 방송된 수목 드라마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이다.

'각시탈'과 동시간대 경쟁 중인 '유령'은 시청률이 대폭 상승, 5일 13.8%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4일 방송분 11.4%보다 2.4%포인트 상승한 기록이다.

일제강점기 민족영웅 각시탈의 활약상을 그린 '각시탈'은 2대 각시탈이 된 이강토(주원 분)가 본격 활동에 나서면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유령'은 치밀한 극 전개로 호명 받고 있는 드라마. 우현(소지섭 분)과 '악의 축' 조현민(엄기준 분)의 두뇌싸움이 절정에 이르면서 인기를 높여가고 있다.

'각시탈'과 '유령' 모두 나름의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어 '각시탈'과 '유령'의 수목 안방극장 대결이 더욱 기대를 모은다.

한편 동시간대 MBC '아이두 아이두'는 9.1%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