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 남지현, '제3병원' 특별출연 '샤방미소'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2.08.04 11:30 / 조회 : 3053
  • 글자크기조절
image


걸그룹 포미닛 남지현이 tvN 메디컬 드라마 '제 3 병원'에 특별 출연한다.

남지현은 실제 본인으로 분해 무대 위에서 떨어져 근육이 놀라 굳은 상태로 양한방 협진병원인 서한병원을 찾은 여가수 캐릭터를 연기한다.

천재 한의사 김승현 역의 오지호와 함께 호흡을 맞춘 남지현은 무더운 날씨에도 시종일관 웃음을 지어 현장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후 공연 스케줄이 있음에도 불구, 시간을 내 촬영에 임하면서 짧은 시간에도 훌륭히 연기를 해 내는 집중력을 보여 현장 스태프에게 찬사를 받았다.

한편 오는 9월 5일 밤 11시에 첫 방송될 tvN '제3병원'은 양한방 협진병원 내 신경외과를 배경으로 천재 신경외과 전문의 김두현(김승우)과 천재 한의사 김승현(오지호)이 일과 사랑을 놓고 펼치는 운명적 대결을 그려갈 국내 최초 양한방 메디컬 드라마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오지호, 김승우, 김민정, 박근형 등 연기파 배우들과 첫 드라마 주연 도전에 나서는 최수영 등이 지난 4월부터 사전제작에 들어가며 관심을 불러 모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