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영, 한미수교 130주년 한복 패션쇼 선다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2.09.14 08:42 / 조회 : 2165
  • 글자크기조절
image
손태영 <사진제공=제이원 플러스>


배우 손태영이 한복 전도사로 나선다.

손태영은 오는 18일 미국 워싱턴 D.C에서 진행되는 한미수교 130주년 기념식 한복 패션쇼의 모델로 참가한다.

국가브랜드 위상을 높이기 위해 반기문 UN 사무총장, 최영진 주미대사 등 VIP 250여명이 참석하는 이번 기념식에서 손태영은 한복의 자태를 뽐내겠단 각오다.

국가브랜드 위원회 측은 "탄력 있는 몸매와 동양적인 외모 속에서도 이국적인 섹시미를 갖고 있는 손태영이 이번 행사의 모델로서 적격이라고 판단했다"며 밝혔다.

이어 "서구의 문화로는 설명할 수 없는 색다른 깊이를 갖고 있는 한복의 아름다운 선과 빛깔의 자태를 손태영이 영민하게 표현 해줄 거라 믿는다"며 기대감을 보였다.

손태영은 "전통 한복의 아름다운 선과 빛깔이 빚어내는 자태를 널리 알리고 한복의 세계화에 힘쓸 것"이라며 한복 전도사로서의 각오를 전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