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지섭, 음악에 대한 애정 과시.."좋아서 하는 일"

황가희 인턴기자 / 입력 : 2013.01.16 21:29 / 조회 : 278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SBS '한밤의 TV 연예' 캡처>


배우 소지섭이 음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한밤의 TV 연예'에서는 이날 발표된 소지섭의 미니앨범 첫 트랙곡인 '소풍'의 녹음 현장이 공개됐다.

소지섭은 "제가 좋아서 하는 것이다. 일로 하는 거면 못 했을 것이다"라며 "잘은 못하지만 앞으로도 계속 할 생각 이다"라며 랩에 대한 애정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또한 그의 앨범에 피처링으로 나선 가수 윤하는 소지섭을 녹음실에서 만나 "우와 진짜 얼굴 작으시다"라며 "워낙 목소리가 좋으시니까. 저 아줌마 같죠?"라며 팬심을 마음껏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소녀시대 멤버 유리의 운동법이 공개됐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