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4' 테이커스, 이효리 리메이크곡으로 데뷔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3.01.24 09:47 / 조회 : 8718
  • 글자크기조절
image
테이커스의 방상욱(왼쪽)과 양경석. <사진제공=블루브릿지>


이효리의 노래가 리메이크된다.

엠넷 '슈퍼스타K4'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신인 R&B그룹 테이커스가 이효리의 곡 '리멤버 미'(Remember Me) 리메이크 곡으로 데뷔를 알린다.

테이커스는 '슈퍼스타K4'에 출연, 특유의 소울 보컬에 뛰어난 피아노 연주 실력으로 화제를 모았던 팀. 오디션 당시 '전화기를 보게 돼' '너뿐이야' 등 완성도 높은 자작곡을 선보였던 테이커스는 이효리의 리메이크곡으로 먼저 데뷔하게 됐다.

'리멤버 미'는 2003년 걸 그룹 핑클 멤버에서 솔로로 데뷔한 이효리의 1집 'STYLISH..E hyolee' 수록곡으로 R&B 소울 분위기가 매력적인 노래. 이 곡의 작곡가 김건우가 테이커스의 제작자로 나서면서 리메이크는 성사됐다.

테이커스 측은 24일 스타뉴스에 "10년 전 이효리의 노래가 테이커스에 의해 보다 감성적인 곡으로 재탄생됐다"며 "이 계절에 어울리는 노래"라고 소개했다.

테이커스는 지난 23일 공개된 소지섭의 새 미니앨범에도 참여하며 존재감을 알렸다. 이들은 소지섭의 '눈금자'란 곡에 피처링 참여해 감미로운 보컬을 뽐냈다.

테이커스는 이달 말 자신들의 데뷔 앨범을 발매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