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AG]개막식 피날레는 싸이 말춤.."모두 일어나"

김민정 인턴기자 / 입력 : 2014.09.19 22:05 / 조회 : 167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2TV 방송화면 캡처


가수 싸이가 '2014 인천 아시안 게임 개막식'의 마지막 공연을 수놓았다.

19일 오후 6시 인천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린 '2014 인천 아시안게임 개막식'의 마지막 공연에 싸이가 등장했다.

이날 '2014 인천 아시안 게임 개막식'의 마지막 성화 점화 주자로 한류스타 이영애가 등장했고, 성화가 화려하게 켜졌다. 이후 그룹 JYJ의 공연이 이어졌고 마지막 축하무대 가수로 싸이가 등장해 분위기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먼저 싸이는 히트곡 '챔피언'을 열창했고, 경기장은 환호성으로 가득 찼다.

'챔피언' 공연을 마친 후 싸이는 "정식으로 인사 드립니다. 저는 대한민국 가수 싸이입니다"라고 인사했다.

싸이는 "대한민국의 경사입니다. 45억 아시아의 축제의 마지막 순서를 장식해서 가문의 영광이고 주제넘음을 알고 있습니다"라며 "관객의 힘이 필요합니다. 모두 다 일어나서 아시아의 손님을 환영하고 말춤을 춥시다"라고 관객들을 흥분시켰다.

이어 싸이는 글로벌 히트곡 '강남스타일'을 부르며 열정적 무대를 이어갔다. 객석을 채운 관객들과 전세계 45개국 선수들 또한 신나는 말춤을 즐기며 흥겹게 개막식 피날레를 즐겼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