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 송윤아, 다른 아이를 아들로 착각..경찰서行

이종서 인턴기자 / 입력 : 2014.10.11 23:21 / 조회 : 167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MBC '마마' 방송 캡처


'마마'의 송윤아의 정신이 점점 나빠지고 있다.

11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마마'(극본 유윤경 연출 김상협, 제작 팬 엔터테인먼트)에서는 아들 한그루(윤찬영 분)가 농구를 하는 것을 구경하는 한승희(송윤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승희는 한그루가 과거 연인인 문태주(정준호 분)의 엄마 박남순(정재순 분)이 아들을 데리고 갈 것이라는 불안감에 휩싸였다.

이에 한승희는 다른 아이를 한그루로 착각하고 강제로 안고 데리고 가려고 했다. 한승희는 아이를 껴안고 "아무도 관심을 갖지 않고 이제 와서 그러냐"며 오열했다.

결국 한승희는 유괴범으로 몰려 경찰서로 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