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3' 인순이 "'밤이면 밤마다' 노래방서 62점"

이종서 인턴기자 / 입력 : 2014.10.11 23:31 / 조회 : 53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JTBC '히든싱어' 방송 캡처


가수 인순이가 노래방에서 굴욕을 당한 사연을 털어놨다.

11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3'에서는 원조가수로 인순이가 출연해 모창 능력자들과 대결을 벌였다.

이날 1라운드 미션 곡으로 '밤이면 밤마다'가 정해졌다. 노래가 정해지자 인순이는 "언제나 분위기를 뜨겁게 만들어 주는 노래다. 지금 이 자리에 있게 만들어준 고마운 노래다"고 설명했다.

이에 게스트로 나온 김태우는 인순이에게 "노래방에서 부른 적이 있냐"고 물었고 인순이 "있다"고 답했다.

이어 점수를 물어보자 인순이는 머뭇거리다가 "62점 받았다"며 "딸이 점수를 보고 엄마 가수 맞냐고 말했다"고 밝혀 웃음을 줬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