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려라장미' 정애리 "이영아 함부로 몸 놀렸나?"

정송연 인턴기자 / 입력 : 2015.03.25 20:23 / 조회 : 101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달려라 장미' 캡쳐


'달려라 장미' 정애리가 이영아의 동영상 사건을 알고 분노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달려라 장미'(극본 김영인, 연출 홍창욱)에서는 백장미(이영아 분)의 과거 첫날밤 동영상이 유출됐다는 사실을 안 홍여사(정애리)가 아들 황태자(고주원 분)를 찾아가는 장면이 그려졌다.

홍여사는 황태자에 "너 백장미 동영상까지 있는 거 알고 있었나"고 단도직입적으로 물었다.

황태자는 당황하며 "어디서 들은 거냐"고 말했다.

홍여사는 "엘리베이터에서 직원들이 수군거리더라. 얼마나 소문이 파다하게 났으면 내 귀에까지 들어오나. 백장미 그 애는 널 어느 바닥까지 끌고 내릴 거라니. 함부로 몸까지 놀리는 애였냐"며 백장미를 비난하며 분노를 표했다.

황태자는 "신혼 첫날밤 동영상인데 장미 씨는 아무 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찍혔다. 협박당하고 있을 뿐 아무 잘못 없다"며 백장미를 두둔했다.

홍여사는 "결혼에 임신에 유산에 동영상까지. 너 백장미 계속 만나겠다면 차라리 내가 죽겠다"라며 엄포를 놓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