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장소연 "짝사랑男 있다..김구라도 안아보고파"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5.07.07 13:22 / 조회 : 25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MBC


배우 장소연이 짝사랑하는 남자가 있다며 돌직구 고백을 했다. 또한 김구라도 안아보고 싶다며 저돌적 매력까지 전했다.

장소연은 오는 8일 방송되는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스')에서 여배우로서 그간 선보이지 않았던 매력을 뽐냈다.

이날 장소연은 '비서계의 군계일학 안판석 사단의 그녀'라는 소개와 함께 조신하게 들어와 눈길을 사로잡았다. 하지만 이내 그는 지적인 외모와는 달리 당차고 적극적인 모습으로 반전을 선사하며 스튜디오를 웃음 짓게 만들었다.

장소연은 연애에 관련된 질문에 "좋아하는 사람이 있다"며 망설임 없이 짝사랑 중임을 밝혔다. 이어 "그 사람이 거부하는 이유가 뭐에요?"라는 MC들의 물음에 장소연은 "제가 너무 적극적이라"며 좋아하면 들이대는 타입임을 밝혀 놀라움을 더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스틸 속에는 장소연이 김구라를 꼭 껴안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장소연은 사전 인터뷰에서 "제가 키 큰 남자를 좋아해서 김구라 씨는 진짜 한 번 안아보고 싶다"고 밝혔고, 이에 녹화 도중 팬 미팅(?)이 펼쳐진 것. 이때 장소연은 김구라 어깨까지 토닥거리며 소원성취에 만족감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라스'를 통해 예능에 처음으로 출연한 장소연은 연기 하는 모습과는 사뭇 다른 의외의 성격과 거침없는 멘트들로 놀라움을 선사하는 한편, 배우가 되기 위해 노력한 스토리 등을 들려주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이에 김국진은 "이 분이 보통 분이 아니야~ 내가 보니까"라며 놀라움을 표출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