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금한 이야기 Y' 지적장애 2급 동창생 살인사건..진실은?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6.01.14 14:19 / 조회 : 1361
  • 글자크기조절
image
SBS '궁금한 이야기 Y'


오는 15일 방송되는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 지적장애 2급인 이길호씨에게 벌어진 수상한 살인사건에 대해 파헤친다.

퇴근길에 사라진 이길호씨, 그에게는 무슨 일이 있었나

지난 12월 지적장애 2급을 가진 이길호씨가 회사에서 퇴근해 집으로 간다는 연락을 가족들에게 남긴 채 실종됐다.

가족들은 자폐성향이 있는 이씨가 늘 다니던 길을 벗어났을 리 없다며 사고를 의심했다.

CCTV 확인 결과 이씨가 집으로 가던 길에 누군가를 만났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그로부터 3일 후 이씨는 인근 하천에서 익사 한 채 발견됐다. 이길호씨가 발견된 곳은 성인 남자 무릎정도 깊이의 얕은 하천으로 본인의 실수로 익사했다고 하기에는 이해할 수 없는 장소였다.

과연 이씨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지적장애2급 A씨의 우발적 범행인가 치밀한 계획적 살인인가?

조사결과 사건의 피의자는 이씨가 실종 당일 마지막으로 만난 고등학교 특수반 동창생 A씨로 밝혀졌다.

전문가는 범행도구를 미리 준비한 점이나 범행을 저지르고 사실을 은폐한 치밀함으로 보아 계획된 살인으로 보인다고 했다.

문제는 A씨도 지적장애 2급 판정을 받았기 때문에, A씨가 계획적인 살인을 저질렀다는 사실이 의문이라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그 정도의 장애를 가졌다면 강력사건을 저지른 후에 그 사실을 숨기지 못했을 것이라는 게 범죄 전문가의 의견이다.

과연 지적장애 2급의 A씨가 어떻게 이처럼 치밀한 범행을 저지르고, 그 사실까지 숨길 수 있었던 것일까?

15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