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이번엔 최자 아닌 구하라 품에 안고 "내사랑 언니"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6.04.14 09:45 / 조회 : 1113
  • 글자크기조절
image
구하라(왼쪽)와 설리 / 사진출처=설리 인스타그램


걸그룹 f(x) 전 멤버이자 연기자인 설리가 연예계 동료 구하라와 돈독한 우정을 과시했다.

설리는 14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걸그룹 카라의 전 멤버 겸 배우인 구하라와 함께 찍은 사진을 여러 장 올렸다. 특히 설리는 구하라를 품에 안고 있는 사진도 게재해 더욱 눈길을 끌었다. 설리는 구하라와 같이 촬영한 여러 장의 사진들 중 다른 한 장에는 "구하라를 구하라"라며 "내 사랑 이쁜이(예쁜이) 언니"란 글도 덧붙이며 구하라와 남다른 우정도 뽐냈다.

한편 설리는 연인인 다이나믹듀오 최자와 포옹 및 키스하고 있는 모습 등을 담은 과감한 사진들을 인스타그램에 최근 공개, 화제를 모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길혜성|comet@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길혜성 스타뉴스 연예국 스포츠유닛 유닛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